UPDATE. 2020-04-02 16:11(목)

뉴스

슈퍼스타 경주마 대거 출현, 대상경주같은 1등급 2000m 레이스 펼쳐진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관리자 댓글 0건 조회 607회 작성일 20-02-07 09:53

본문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서울 경마공원에서 오는 9() 10경주로 1등급 경주마들의 2000m 레이스가 펼쳐진다. Road to G1 챔피언십인 이 경주의 결과에 따라 대통령배와 그랑프리의 출전승점이 부여된다. 출전티켓을 일찌감치 확보하기 위해 문학치프’, ‘청담도끼‘, 등 슈퍼스타 경주마들이 대거 출전한다. 총상금 1.1억을 두고 대상경주급 짜릿한 승부가 펼쳐진다. 이번경주 쟁쟁한 우승후보 4두를 소개한다.

 

문학치프(수말, 5, 미국, 레이팅 133, 권경자 마주, 김순군 조교사, 승률 52.4%, 복승률 66.7%)

2019 연도대표 수상, 최고 레이팅 보유, 전년도 코리아컵·그랑프리·YTN배 석권. 명실상부 챔피언 경주마다. 직전 6경주 모두 대상경주에 출전하여 세 번의 우승과 두 번의 2위를 차지했다. 2015, 37년 만에 미국의 삼관마로 등극한 아메리칸파로아와 형제마로서 명품혈통을 자랑한다. 11개월 만에 출전하는 이번 일반경주에서도 챔피언의 위엄 있는 질주를 기대해본다.

 

청담도끼(거세마, 6, 미국, 레이팅 130, 표종순 마주, 최용구 조교사, 승률 53.8%, 복승률 61.5%)

챔피언 문학치프를 레이팅 3점차이로 바짝 추격중인 청담도끼의 수득상금은 서울경마 2위로서 문학치프보다 4억 이상 높다. 두 경주마는 19년도 총 5번의 경합을 벌였고 문학치프32패의 아슬아슬한 차이로 앞서고 있다. 하지만 역대 5번의 2000m 경주에서는 청담도끼4번이나 앞섰기 때문에 이번경주 역시 승리마를 예측하기 어렵다.

 

플라잉뮤닝(거세마, 5, 미국, 레이팅 81, 이장한 마주, 김순근 조교사, 승률 10.5%, 복승률 36.8%)

19전 중 우승은 2회이나 15번의 순위상금을 거둬들였다. 특히 1800m, 1900m 경주에서 우승하며 장거리에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경주거리인 2000m는 첫 출전으로 숨겨진 실력 발휘할지 주목된다. 45조 김순근 조교사가 문학치프와 함께 관리중인 경주마로 명문마방의 저력이 기대된다.

 

나스카프린스(수말, 6, 레이팅 91, 나스카 마주, 송문길 조교사, 승률 30.0%, 복승률 55.0%)

1억 원이 넘는 높은 최초도입가를 자랑한다. 기대에 부응하듯 데뷔 후 17경기 연속 순위상금을 획득하는 꾸준한 활약을 보였다. 1등급 승급 후에도 좋은 모습 보이며, 강자들과의 대결에도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지난해 5, 2300m 최장거리 경주에서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을 하며 지구력을 뽐내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경주부터 다소 자신감이 하락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번 경주로 자존심 회복을 노린다.

(*와이어투와이어 : wire to wire, 출발선부터 결승선까지 선두를 지킴)

구매하기

    결제 금액
    0
    • ※ 구매 후 입금완료하셔야 문자 메시지 수신이 가능합니다.
    • ※ 입금계좌 : 우리은행 1005-502-171291 (주)리빙에이취에스피
    • ※ 구매 후 취소가 불가능합니다.
    loading 처리중입니다...